공지사항

제목

선관위 2002년 전산조직 "기계장치"라고 허위준비서면 제출(대법원 부정선거 은폐 "기계"라 사기판결)Hits 59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0.04.01

첨부파일

한국검사들은 누구를 기소할지 독점적 결정한다. 자신들의 이득이나, 권력에 맞춘 기소는 여전하다. 그리고 언론은 검찰의 말을 그대로 기사화하고, 매국자한당은 자기들 정쟁 이용.18대대선은 부정선거임을 이제는 다 인정한다. 법원만 외면할뿐~~!! 하지만 2013년 검찰은 선거무효소송 판결전, 부정선거백서는 허위라고 부정선거는 없었다고 브리핑,언론은 받아적고, 조사한다더니 소송인단 대표들을 가두었다. 전 법무부장관이자, 자한당대표라는 황교안이 나서서 부정선거를 묻은것이다. 국정농단 박근혜 권력에 엎드린 것. 깨어있는 시민들은 이제 "공수처" 꼭 만들고, 사법,검찰 언론등 적폐청산 꼭 이루어야 한다. 공선법을어긴 "전산선거" 말고 "투표소수개표"
 

(사법, 검찰 개혁)  검찰,선관위,황교안 등 총 동원된 "출판물에의한명예훼손" 재판후기 (경찰은 "무혐의 판단 송치, 검찰은 부정선거 주범을 피해자로 둔갑) http://cafe.daum.net/electioncase/Eula/769

 

공수처의 수사대상은 3급이상 고위공직자,판사,검사,경찰 경무관 이상의 우리사회 특권층입니다.5천만 국민중에 딱 7천여명입니다. 고위공직자들의 반칙과 특권을 없애는 개혁입니다.7천여명의 특권을 지키려는 자유한국당해체..한민족의 영원한 죄인 아베와 함께매국당. 검찰의 무소불위 수사권 독점을 경찰과 나누는것이기도 하지요.